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LG이노텍 노조, 코로나19 방역 나선다!
LG이노텍 노조, 코로나19 방역 나선다!
2020. 4. 16. 18:19

 
지난 13일 LG이노텍 구미사업장에서 노조원 160여 명이 코로나19 방역 활동을 실시했다. 이날 노조원들은 사업장 소독, 임직원 체온측정을 비롯해 마스크 착용, 식사 시 일정 거리 두기 등을 독려하는 코로나19 대응 캠페인을 진행했다.

 

다 함께 극복합시다!”

LG이노텍 노조, 코로나19 방역 나선다!

구미, 광주, 평택, 파주 4 사업장

소독 작업, 체온 측정, 캠페인 실시

■ USR 차원, “코로나19 극복 위해 힘 보탤 것”

 

 LG이노텍 노동조합(이하 노조)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팔을 걷었다.

  

 LG이노텍(대표 정철동, 011070) 노조는 구미, 광주, 평택, 파주 등 총 4개 사업장에서 코로나19 방역 활동을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 활동은 지난 13일을 시작으로 다음달 11일까지 한 달여 간 진행된다.

 

 이번 활동은 노조의 USR(Union Social Responsibility, 노조의 사회적 책임)차원에서 추진하는 것이다. 노조는 자체 사업장 방역을 통해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에 기여하겠다는 취지다.

 

 LG이노텍은 노조의 방역 활동을 올 1월부터 진행해온 전사 일일 사업장 방역과 병행한다는 방침이다. 노조원들의 참여로 방역 범위가 확대되고 횟수가 늘어 더욱 철저한 방역이 이뤄질 수 있게 됐다.

 

 방역 활동은 노조 간부, 현장직 사원 등 총 900여 명이 참여하며, 각 사업장별로 20~80명씩 조를 편성해 주 1회 진행한다.  

 

 노조원들은 방역 및 안전 교육 수료 후 임직원들의 사용이 빈번한 사업장내 공용공간을 소독한다. 휴게실, 출입문, 식당, 화장실 등이 해당된다. 특히 출입문과 계단 손잡이, 신발장, 의자 등 세세한 부분까지 빠짐없이 관리할 계획이다.

 

 또한 임직원 대상 체온 측정을 비롯해 방역 강화 필요 공간 등을 점검하는 ‘EESH(Energy, Environment, Safety, Health: 에너지, 환경, 안전, 건강) Patrol(순찰)’을 실시한다. 마스크 착용, 식사 시 일정 거리 두기 등 코로나19 대응 캠페인도 함께 벌일 예정이다.

 

 김동의 LG이노텍 노조위원장은 “노조의 자발적인 방역 활동을 통해 지역 사회의 코로나19 극복 노력에 힘을 보탤 것”이라며, “지역 경제 활성화는 물론 윤리, 노동∙인권, 환경, 사회공헌 등 다양한 분야에서 USR 활동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LG이노텍은 2012년 국내 부품업계 최초로 ‘노조의 사회적 책임 이행’을 선포하고 사회 이슈 해결에 적극 동참해왔다.

 

 환경 보호를 위해 취약 계층에 친환경 조명을 설치해주는 ‘행복의 빛 나눔’ 활동과 사업장 작업 환경 개선 및 위험요소를 제거하는 ‘EESH Patrol’  등을 지속해왔다.

 

 이와 함께 보훈가족을 지원하는 ‘보훈가족 사랑나눔’, 장애인학교와 학생들을 위한 ‘1지부 1장애인 학교 지원’ 등 지역사회를 위한 사회공헌 프로그램도 활발히 추진하고 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