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룸+/보도자료, LG이노텍, 기후변화 대응 우수기업 선정
LG이노텍, 기후변화 대응 우수기업 선정
2015.11.06 12:34

LG이노텍(대표 이웅범, 011070)이 글로벌 기후변화 대응 활동 평가에서 우수 성과를 인정받았다.

이 회사는 5일 CDP한국위원회(위원장 장지인) 주관으로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글래드호텔에서 개최된 '2015 CDP 기후변화•물 경영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IT부문 ‘탄소경영 섹터 위너스’상을 수상했다.

CDP(Carbon Disclosure Project)는 전 세계 기업을 대상으로 기후변화 대응 관리체계와 위험 및 기회, 배출량 등을 분석, 평가하는 글로벌 프로젝트다. 비영리 기관인 국가별 CDP위원회에서 기후변화 대응 우수 기업을 선정하고 성과가 뛰어난 A 급 기업 리스트를 전세계에 공개한다.

이번 ‘탄소경영 섹터 위너스’상은 250개 국내 주요 상장기업 중 CDP한국위원회 평가를 거쳐 IT, 금융, 산업재 등 9개 부문에서 총 25개 기업이 수상했다.

LG이노텍은 탄소 배출량 등 공개 정보의 충실도와 감축 목표 달성 등 기후변화 대응 성과 모두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공개 정보 충실도에서 100점 만점을 받았다.

또한 이 회사는 실질적인 기후변화 대응 성과를 인정 받아 ‘A 리스트’에 등재됐다. ‘A 리스트’는 기후변화 대응전략, 배출량 감축 목표 달성 등 성과 평가에서 100점 만점에서 86점 이상을 획득해야만 선정될 수 있다. 올해 전 세계 CDP 평가 대상 5,500여 개 기업 중 114개만 편입됐다.

LG이노텍은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 에너지 절감 등을 통한 탄소 배출량 감소에 적극 나서왔다. 이 회사는 2014년 매출이 6조 4,661억원으로 전년 대비 4% 증가하며 사업규모가 확대됐으나 탄소 배출량은 4% 감소했다.

이 회사는 폐열 스팀 공급 등 신재생에너지 도입을 확대하고 외부 기온 연동 냉방관리 및 비가동설비 대기시간 단축 등 생산설비 운영을 효율화 했다. 지난 2013년에는 국내외 전 사업장 조명을 친환경 LED로 교체했다. 분기별로 사내 ‘에너지 절감 아이디어 공모전’을 실시하며 임직원 참여를 통한 에너지 절감 노력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김희전 업무홍보담당(상무)은 “탄소경영 섹터 위너스상 수상과 A 리스트 편입은 회사의 적극적인 기후변화 대응 활동에 대한 외부 전문 기관의 인정과 격려라고 생각한다”며 “에너지 사용 효율화 및 친환경 제품 개발 등 환경 경영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LG이노텍은 올해 DJSI(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 지수) Korea에 6년 연속 편입되는 등 다양한 기관으로부터 지속가능경영 성과를 인정 받아 왔다. 지난 9월에는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이 주관한 ESG(Environment, Social, Governance, 환경경영, 사회책임경영, 지배구조) 평가에서 우수기업상을 수상한 바 있다.


###

[사진설명]

 

LG이노텍이 5일 서울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글래드호텔에서 개최된 '2015 CDP 기후변화•물 경영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기후변화 대응 우수 성과를 인정받아 IT부문 '탄소경영 섹터 위너스'상을 수상했다. 김희전 업무홍보담당(사진 중앙)과 CDP한국위원회 장지인 위원장(오른쪽에서 첫 번째)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